Summer Time! 시간의 예술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0-09 17:46
조회
231
Summer Time! 시간의 예술
2008/03/11

처음 미국에 와서 신기하고 힘들었던 것이 섬머 타임(Summer Time) 제도입니다. 섬머 타임이란 여름철 늘어난 낮 시간을 활용하고 에너지 절약을 위해 시행하는 것으로 일명 ‘일광절약 시간’(DST; Daylight Saving Tine)이라고 합니다.
어느 날 갑자기 생활 리듬을 깨도 1시간의 시차를 적응하는 것도 어려운 일이지만, 이것이 언제 시작되고 언제 섬머 타임이 해제되는지도 모르기 때문에 시키는 대로 시계를 돌려 맞추어야 했었습니다. 더구나 한국에 전화를 할 때에 한국의 시간을 계산하는 것도 복잡해졌습니다. 어느 때에는 한국과 13시간의 시차가 있고, 어느 때에는 14시간의 시차가 생기기 때문입니다. 이런 어려움은 비단 저뿐 아니라, 미국인들 역시 약 1/3정도가 섬머 타임에 대해서 정확히 잘 모른다고 합니다.

미국인들의 부지런함
2007년 새로운 법 개정으로 바뀐 미국의 섬머 타임은 3월 둘째 주일에 시작해서 11월 첫째 주일에 끝이 납니다. 이로써 올해 섬머 타임은 예전에 비해 3주가 앞당겨지고, 1주가 뒤로 연장되어 그 기간이 도합 한 달이나 늘어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년 중 4개월만 정상적으로 시계가 돌아가고, 나머지 대부분인 8개월 동안은 1 시간 시계를 앞당겨 생활하는 것입니다.
과거 한국에서도 서울 올림픽을 앞두고 섬머 타임이 시행된 적이 있었지만, 이내 종적을 감추고 말았습니다. 아마도 갑작스레 시행된 제도에 따른 불편함에 대한 국민들의 원성 때문일 것입니다. 이에 비해 미국은 법을 개정하여 오히려 그 기간을 한 달이나 늘리면서 까지 에너지를 절약하고 늘어난 낮 시간을 활용하려는 것입니다.
한국에서 전기 수요가 가장 많은 시간대가 저녁 시간인데 비해, 미국의 경우는 새벽 5시부터 6시 사이라고 합니다. 그 만큼 미국인들의 부지런함과 절제된 삶을 보여주는 수치라고 하겠습니다.

세월을 아끼라!
지금은 전 세계가 처절한 생존 전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아마도 이 전쟁의 승패는 속도와 시간에 의해 판가름 나게 것입니다. 누구에게나 주어진 시간은 똑 같습니다. 그러나 그 시간을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그 차이는 천양지차(天壤之差)가 될 것입니다.
2008년 섬머 타임이 시작되었습니다. 많은 이들이 시간 때문에 낭패를 겪기도 하고, 시간에 쫓기는 삶을 살아갑니다. 아이들은 학교에 늦고, 직장인들은 출근 시간에 쫓기고 있습니다. 시간에 쫓기는 자가 결코 시간을 다스리고, 시간을 선용(善用)할 수 없습니다.
아름다운 그림을 그리고 아름다운 음악을 연주하는 것도 훌륭한 예술이지만, 주어진 시간을 선용하는 것이 최고의 예술입니다. 돌이킬 수 없는 시간을 허비하고 추하게 늙어버린 사람들이 있는가 하면, 주어진 시간을 선용함으로 아름답고 고귀한 삶을 사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성경은 말합니다. “세월을 아끼라 때가 악하니라 그러므로 어리석은 자가 되지 말고 오직 주의 뜻이 무엇인가 이해하라”(엡 5:16-17). 그렇습니다. 세월을 아끼지 못하고 시간을 허비하는 자가 가장 어리석은 자입니다. 주어진 시간을 활용하고 그 시간을 예술로 승화(昇華)시키기 위해서 우리는 주의 뜻을 분별해야 합니다.
전체 21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10
해마다 어김없이 이쁜 꽃을 피우는 튜울립
관리자 | 2021.01.08 | 추천 0 | 조회 271
관리자 2021.01.08 0 271
209
믿음의 기적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387
관리자 2019.10.09 0 387
208
가정이 화목하게 하소서!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11
관리자 2019.10.09 0 411
207
가정의 달을 보내며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20
관리자 2019.10.09 0 420
206
위대한 책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399
관리자 2019.10.09 0 399
205
아버지의 마르고 투박한 손 !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19
관리자 2019.10.09 0 419
204
UBUNTU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23
관리자 2019.10.09 0 423
203
Best Friend
관리자 | 2019.10.09 | 추천 1 | 조회 432
관리자 2019.10.09 1 432
202
고정관념의 위험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06
관리자 2019.10.09 0 406
201
주일학교 교육의 중요성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525
관리자 2019.10.09 0 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