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 careful(취급주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0-09 21:22
조회
252
Be careful(취급주의)
2014-04-16

어느 날, 프랑스 화가 고흐[Vincent van Gogh 1853-1890]가 창가에 앉아 지나가는 사람들을 보고 있는데, 한 사람이 물건을 포장하는 천으로 만든 옷을 입고 있는 게 보였습니다. 그 사람의 가슴에는 포장용 천으로 사용했던 흔적이 뚜렷이 남아 있었는데, 바로 천에 새겨진 글자 때문이었습니다.‘Breakable'(잘 깨짐)그 문구를 보며 고흐는 자신의 무릎을 쳤습니다.“아하! 사람은 깨지기 쉬운 존재로구나!”그리고 그 사람이 자신의 앞을 지나쳐 멀어져 가는 뒷모습을 다시 보았는데,그의 등에도 글자가 새겨져 있었습니다.‘Be Careful'(취급 주의)고흐는 등에 새겨진 글을 보고 다시 한 번 무릎을 두드렸습니다.“맞아, 사람은 조심스럽게 다뤄야 하는 거야!”
우리 주변에서 가장 잘 깨지는 것은 유리병입니다.그러나 이 유리병보다도 더 약한 것이 있는데, 그것이 사람의 마음입니다.서운한 말 한마디에 무너져 내리기도 합니다.그리고 그 상처 입은 마음은 깨진 유리 조각처럼
가까이 있는 사람들에게 상처를 줍니다.특별히 조심해서 다루지 않으면 한 순간에 무너져 버립니다.절대 깨지지 않는 관계란 없습니다.모든 관계는 특별한 보호를 통해 관리될 때만 지속될 수 있습니다.아름다운 관계는 관심과 배려에 의해 만들어지고, 부드러운 관계는 부드러운 미소를 통해 만들어집니다.조심하지 않으면 쉬이 깨지는 것이 사람들의 관계입니다.우리의 관계도 쉽게 깨지지 않도록

마음을 실은 애정으로 서로 보살펴주는 그런 친구이길 바랍니다.
전체 21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10
해마다 어김없이 이쁜 꽃을 피우는 튜울립
관리자 | 2021.01.08 | 추천 0 | 조회 268
관리자 2021.01.08 0 268
209
믿음의 기적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384
관리자 2019.10.09 0 384
208
가정이 화목하게 하소서!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07
관리자 2019.10.09 0 407
207
가정의 달을 보내며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14
관리자 2019.10.09 0 414
206
위대한 책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397
관리자 2019.10.09 0 397
205
아버지의 마르고 투박한 손 !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16
관리자 2019.10.09 0 416
204
UBUNTU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19
관리자 2019.10.09 0 419
203
Best Friend
관리자 | 2019.10.09 | 추천 1 | 조회 427
관리자 2019.10.09 1 427
202
고정관념의 위험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404
관리자 2019.10.09 0 404
201
주일학교 교육의 중요성
관리자 | 2019.10.09 | 추천 0 | 조회 521
관리자 2019.10.09 0 521